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실시간 속보

경제신춘문예 공모
청탁금지법 ABC 제1회 과학문학상 수상작

초등학생 임신시킨 40대 '징역 12년'...주인-노예 관계 맺어

머니투데이 이슈팀 이규정 기자 |입력 : 2014.11.30 14:56|조회 : 168086
폰트크기
기사공유
초등학생 임신시킨 40대 '징역 12년'...주인-노예 관계 맺어

초등학생을 임신시킨 40대 남성에게 중형이 선고됐다.

30일 뉴시스에 따르면 대구지법 서부지원 제1형사부는 지난 29일 초등학교를 갓 졸업한 B양(12·여)을 성폭행해 임신시킨 혐의(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로 구속 기소된 A씨(45·남)에 대해 징역 12년을 선고하고 정보공개 및 고지 10년, 위치추적전자장치 부착 20년을 명령했다.

A씨와 B양은 지난 1월 10대 전용 인터넷 모임에서 처음 만나 친분을 쌓았다. 당시 A씨는 자신을 19세 남학생이라고 소개했다. A씨는 B양에게 자신을 '주인'이라 부르게 하고 B양을 '노예'라고 부르는 등 엽기적인 관계를 지속해왔다.

A씨는 B양이 자신을 만나고 싶어하자 정체가 들통날 것을 우려, 19세 학생 대신 나온 것처럼 속이고 B양을 만나 수차례 성폭행을 저질렀다.

재판부는 "어린 피해자를 속여 '노예'와 '주인'이라는 비정상적인 관계를 맺고 성관계를 갖는 등 범행이 매우 변태적"이라고 판시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2개의 소셜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트위터 로그인ctruok  | 2014.12.01 22:38

초등학생이 애를 가졌으니 출산 하라 하고,40대 남성에겐 15년 동안 매달 50만원씩 피해자 에게 주라고 일러라.

소셜댓글 전체보기


베스트클릭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