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김미화 "故배삼룡은 내 우상이자 아버지"

머니투데이
  • 김현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02.23 08:5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개그우먼 김미화와 생전의 고 배삼룡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개그우먼 김미화와 생전의 고 배삼룡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개그우먼 김미화가 23일 타계한 원로 코미디언 고 배삼룡씨의 명복을 빌었다.

김미화는 고 배삼룡의 타계 소식이 알려진 23일 오전 머니투데이 스타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배삼룡 선생님은 저의 우상이자 아버지이기도 하셨다"며 털어놨다.

김미화는 "어린 시절 선생님 댁에 자주 놀러갔었다. 그리신 그림도 구경하고 난도 구경하며 코미디에 대해서 이야기를 하던 시절이 주마등처럼 흘러간다"고 고인을 기렸다.

김미화는 "그저 명복을 비는 수밖에 없다"고 침통해하며 "오늘 저녁 빈소를 찾으려 한다"고 덧붙였다.

1970년대를 풍미한 코미디계의 대부 배삼룡은 2007년 6월 흡인성 폐렴으로 입원 치료를 받아오다 23일 오전 2시11분 서울 풍납동 아산병원에서 타계했다. 향년 84세.

고인의 빈소는 오전 9시부터 아산병원 장례식장 35호에 마련되며, 장례는 5일장으로 치러진다. 화장 후 분당추모공원 휴에 안치될 예정이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