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장윤정측 "노홍철 교제에 부모님 묵묵히 지지"

머니투데이
  • 김지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9,519
  • 2010.03.09 10: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장윤정측 "노홍철 교제에 부모님 묵묵히 지지"
연예계 공식 커플 장윤정과 방송인 노홍철이 교제 9개월 만에 결별했다.

9일 오전 장윤정 소속사 인우프로덕션의 김성식 전무는 머니투데이 스타뉴스와 전화통화를 갖고 "결별설이 불거진 후 장윤정이 노홍철과 헤어졌다는 이야기를 해줬다"고 밝혔다.

지난해 5월부터 정식교제를 하며 알콩달콩 사랑을 키워온 두 사람이 왜 이별을 하게 됐을까.

우선 바쁜 스케줄과 성격 차이를 꼽을 수 있다. 이날 결별 소식이 전해진 직후 장윤정 측근은 "처음에 사귈 때는 서로 성격이 잘 맞아서 무척 잘 만났다"며 "하지만 바쁜 스케줄로 자주 보지 못하다보니 자연스레 멀어진 것 같다"고 말했다.

하지만 이 관계자는 "부모님의 반대가 두 사람의 관계에 악영향을 끼치지 않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물론 방송을 통해 알려진 노홍철씨의 이미지를 부모님이 불편해 하시는 대목도 있었지만 무조건 딸을 믿고 장윤정이 선택하면 그 선택을 묵묵히 지지하시는 타입"이라며 "딸이 좋아해서 만난 남자이기에 뭐라 말씀하시진 않으셨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6월 노홍철과 장윤정의 열애 사실이 알려졌으며, 이후 두 사람은 공개 커플로 알콩달콩 사랑을 이어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스피·코스닥 연중 최저..하이닉스·카카오는 13거래일 만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