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원로작곡가 박춘석씨 14일 오전 별세..향년 80세

머니투데이
  • 문완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03.14 09:2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원로작곡가 박춘석씨 14일 오전 별세..향년 80세
원로 작곡가 박춘석씨가 14일 오전 별세했다. 향년 80세.

뇌졸중으로 투병하던 박씨는 이날 오전 서울 강동구 둔촌동 자택에서 숨을 거뒀다. 빈소는 서울 풍납동 아산병원 장례식장 30호실에 마련됐다.

1930년생인 고인은, 1954년 백일희가 부른 '황혼의 엘리지'를 작곡한 것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작곡가의 길에 들어섰다.

이후 '아리랑 목동', '비 내리는 호남선', 사랑의 맹세' 등을 작곡하며 인기 작곡가 반열에 올랐다.

지난 1994년 뇌졸중으로 쓰러진 이후에는 일체의 의사 표현이나 거동을 못하고 동생 박금석씨의 보살핌을 받아왔다. 평생 독신으로 살았다.

가요계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로 1994년 제1회 대민민국 연예예술상, 1995년 옥관문화훈장을 받았다. (02-3010-2230)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스피·코스닥 연중 최저..하이닉스·카카오는 13거래일 만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