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한지혜 '낭랑18세'가 현실됐다..이름도 똑같아

머니투데이
  • 박민정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7,982
  • 2010.08.05 14:5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지혜 '낭랑18세'가 현실됐다..이름도 똑같아
지난 2004년 방영한 KBS2TV '낭랑 18세'의 주인공이었던 한지혜가 드라마 같은 결혼식을 올린다.

극 중 한지혜는 검사 남편 권혁준(이동건 분)과 티격태격 사랑이야기를 펼쳐가는 역으로 출연했다. 당시 드라마에서 남편이 검사였는데 실제 한지혜의 예비신랑도 검사다.

심지어 이름도 똑같다. 예비신랑의 이름은 '정혁준'으로 극 중 신랑이었던 '권혁준'과 성만 다를 뿐 이름이 똑같다.

5일 한지혜는 2009년 1월부터 약 2년간 교제한 정혁준 검사와 오는 9월 21일 하와이에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강성부 펀드 다음 타깃은 '오스템임플'… "곧 지분공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