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MC몽, 차분한 분위기속 2차 경찰조사

  • 박영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08.24 18: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C몽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MC몽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병역기피 의혹에 휩싸인 가수 겸 방송인 MC몽(31·본명 신동현)이 차분한 분위기 속에 2차 경찰 조사를 마쳤다.

MC몽은 24일 오전 8시께 서울지방경찰청 경제범죄수사대에 소속사 대표, 변호사와 함께 출두해 10시간의 경찰 조사를 받았다. 이는 19일 이후 두 번째 소환조사다.

이날 조사는 MC몽이 지난 2004년 치아기능 점수 미달로 병역면제 판정을 받은 것에 따른 2차 조사. 경찰은 올해 초부터 MC몽이 일부러 앞니와 송곳니 10여개를 제외한 모든 치아를 일부러 뽑아 병역을 면제받았다는 내용을 입수하고 내사를 벌여왔다.

특히 이날 MC몽에 대한 조사는 1차 때와 마찬가지로 외부에는 철저하게 비밀리에 이뤄졌다. 경찰들은 MC몽에 대한 구체적 조사 장소 및 내용을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극도로 말을 아끼며 신중하게 조사를 펼치는 등 차분한 분위기 속에 이뤄졌다.

한편, 경찰 관계자에 따르면 MC몽은 불구속으로 수사가 종결, 검찰 송치될 예정이다. 따라서 병역 비리를 둘러싼 MC몽은 연예계 전반적으로 큰 파장을 몰고 올 전망이다.

또한 MC몽 측은 "치아로 인해 병역 면제를 받은 것은 맞지만, 의사의 치료행위나 병역면제처분과정에 불법이 개입돼 있지 않았다"며 결백을 줄곧 주장해 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증시 지금 들어가도 될까?…"내년 더 위기, 바닥 신호는 이것"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