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가이트너 "경상수지 가이드라인 실용적"

머니투데이
  • 경주=김경환 기자
  • 전혜영 기자
  • VIEW 5,112
  • 2010.10.23 19:29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티머시 가이트너 미국 재무장관은 23일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중앙은행총재 회의에서 경상수지를 지속가능한 수준으로 유지하기로 합의한 것에 대해 "상당히 실용적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가이트너 장관은 이날 경주 현대호텔에서 G20 장관회의 결과 브리핑을 갖고 "특정한 양적 목표설정을 제안한 것이 아니라 예시적인 가이드라인이 필요했다고 생각했다"며 "앞으로 골격을 잡아 놓고 세부적인 내용을 정해갈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환율전쟁에 합의한 경주 선언에 대해 "주요 선진국이 처음으로 국제 공조를 통해 대외 불균형 해소가 필요하다는 점에서 프레임워크를 인정하고 조기경보를 도입하는 메커니즘을 제도화하며 리스크를 줄이기 위한 체계를 마련했다는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가이트너 장관은 미국과 환율전쟁을 벌였던 중국이 이번 회의에서 반대하지 않았느냐는 질의에 대해서는 "중국도 다른 회원국과 마찬가지로 건설적이고 실용적인 대화에 참여해 국제공조에 적극적이었다"고 답했다.

그는 "중국은 실제로 본격적으로 야심에 찬 국내 구조 개혁에 나서 내수 진작을 추진하고 있다"며 "중국도 예전처럼 수출주도의 성장에 의존하지 못한다는 것을 깨닫고 위안화 절상속도를 시장 움직임을 반영해 빠르게 이끌고 있고 그런 진전이 계속되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그는 "미국은 강한 달러를 지지하는 것이 기본 방침"이라며 "미국은 기축통화국이기 때문에 글로벌 금융안정에 특별한 책임을 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가이트너 장관은 "세계경제가 강력하고 지속가능하게 성장하고, 개방무역을 유지하려면 이번에 경제위기를 극복하면서 새로운 경제성장 방향을 잡아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