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박중훈 "日지진, '해운대'보다 참혹..명복 빕니다"

머니투데이
  • 임창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3.12 15:3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박중훈 ⓒ유동일 기자 eddie@
박중훈 ⓒ유동일 기자 eddie@
영화 '해운대'의 주연배우 박중훈이 일본 대지진 소식에 걱정과 애도를 표했다.

박중훈은 12일 오전 자신이 운영하는 트위터에 "영화 '해운대'는 8도가 넘는 지진을 전제로 만들었습니다. 그런데 실제 쓰나미와 8도가 넘는 이번 일본 지진은 영화보다 훨씬 더 참혹합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이웃나라 일본이 이 재난을 잘 극복하길 바랍니다"라며 "마음을 함께 합니다. 희생자의 명복을 빕니다"라고 덧붙여 현지인들에게 위로와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박중훈은 부산 해운대에 쓰나미가 몰려오며 벌어지는 일을 다룬 재난 영화 '해운대'에서 김휘 박사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해운대'는 2009년 개봉해 1139만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몰이를 했다.

한편 지난 11일 오후 2시46분 일본 도쿄 동북부에서 일본 지진 관측 사상 최고 규모인 진도 8.8규모의 강진이 일어나 쓰나미가 이어지는 등 대규모 피해가 발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도봉구 '2억' 뚝뚝...이달 금리 또 오르면 어쩌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