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김건모 사퇴, '나가수' 6인 긴급회동

  • 길혜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0,930
  • 2011.03.24 10:3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김건모 사퇴, '나가수' 6인 긴급회동
국민가수 김건모가 MBC '우리들의 일밤-나는 가수다'(이하 '나는 가수다') 자진 사퇴를 전격 선언한 가운데, 동료 출연 가수들이 재차 긴급 회동을 갖는다. 그간 '나는 가수다'에는 김건모를 포함, 이소라 윤도현 박정현 백지영 김범수 정엽 등 총 7명이 출연해 왔다.

이들 중 한 가수의 소속사 관계자는 24일 오전 스타뉴스에 "오늘 김건모의 사퇴 소식을 접했다"라며 "이 부분 등과 관련, 논의를 하기 위해 다른 소속사 관계자들과 오늘 만나기로 했다"라고 밝혔다.

이날 만남은 '나는 가수다'의 맏형이 김건모의 자진 사퇴 선언이 이뤄진 가운데 이뤄지는 것이어서, 그 결과에 이목이 집중될 수 있다.

김건모는 개인적으로 사퇴 의사를 밝혔지만, 동료 가수들 측이 이번 만남을 통해 동반 사퇴를 결정하면 '나는 가수다'는 그야말로 프로그램 존속 자체가 불투명해질 수도 있기 때문이다.

또 다른 가수의 소속사 관계자는 "'나는 가수들'의 출연진들 사이에는 남으려면 다 남고 빠질려면 다 빠져야 한다는 정서가 존재하는 것도 사실"이라며 김건모의 사퇴가 다른 가수들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 내다봤다.

하지만 아직까지는 그 어떤 가수도 퇴진이나 지속 출연 결정을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나는 가수다' 출연 가수들 측은 연출자인 김영희 PD의 교체가 결정된 23일에 이어 이틀 연속 만남을 갖게 됐다. 첫 만남에서는 "김영희 PD의 교체는 가혹하다"는데 의견을 같이하며, MBC 측에 김PD의 복귀를 정식 요청했다. 하지만 MBC 측은 이미 결정된 사안이며 상징적 의미도 있기 때문에 김PD의 복귀는 힘들다란 뜻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고금리에 장사없네…강남·송파 2억 '뚝', '강남불패' 꺾였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