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정종철 "故김인문, 환희 웃으시던 모습 눈에 선해"

머니투데이
  • 김유진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799
  • 2011.04.26 08:4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 정종철(왼쪽), 고 김인문 ⓒ양동욱 인턴기자 dwyang@
▲ 정종철(왼쪽), 고 김인문 ⓒ양동욱 인턴기자 dwyang@
개그맨 정종철이 고(故) 김인문(72)에 애도의 뜻을 표했다.

정종철은 26일 새벽 1시 50분께 자신의 트위터에 "김인문 선생님의 명복을 빕니다. 환하게 웃으시던 모습이 눈에 선합니다. 정말 슬픈 날입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고 김인문은 지난 2005년 8월 뇌경색으로 쓰러졌으며, 지난 25일 오후 6시 30분께 서울 동국대 병원에서 삶을 마감했다.

고인은 1967년 영화 '맨발의 영광'으로 데뷔, 이후 셀 수 없이 많은 작품에 출연했다. 특히 드라마 '대추나무 사랑 거렸네'에 출연하면서 대중친화적 배우로 큰 사랑을 받은 바 있다.

네티즌들도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어렸을 때 이분이 출연하신 드라마를 보며 자랐는데 너무 안타깝네요", "꼭 좋은 곳으로 가시길"이라며 애도하고 있다.

한편 고인의 빈소는 서울 신촌 연세대 세브란스 병원에 마련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도봉구 '2억' 뚝뚝...이달 금리 또 오르면 어쩌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