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기관, 에스엠 210만주 투매 "내돈 아니니까..."

  • 김신정 MTN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11.16 15:4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TIR sponsor

코스닥이 나흘째 하락세를 이어갔습니다.
코스닥 지수는 어제보다 2.19% 급락한 483.02에 장을 마쳤습니다. 코스닥 지수는 8월 이후 3개월만에 처음으로 490선 아래로 주저앉았습니다.

특히 엔터테인먼트주와 게임주가 연일 급락했습니다. 기관이 하루동안 210만주 넘게 팔아치운 에스엠 (71,000원 ▲3,200 +4.72%)이 3일 연속 하한가를 이어갔고, 위메이드와 컴투스는 각각 10.56%, 9.05% 하락했습니다.

미국의 재정절벽 우려가 지속되고 주요 경제지표마저 악화된데다 골드만삭스자산 운용이 국내 시장에서 철수하기로 하면서 투자심리가 크게 위축됐습니다.

코스닥 시장에서는 기관과 외국인이 각각 1106억원, 142억원을 순매도한 반면 개인은 1286억원을 순매수했습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8억→4000만원 '뚝'… '억대' 재건축 부담금 단지 확 준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