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SK그룹, 연말까지 시간선택제 근로자 500명 채용

머니투데이
  • 양영권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11.13 16:0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SK그룹은 연말까지 계열사별로 시간선택제 근로자를 모두 500명 채용할 계획이라고 13일 밝혔다. 이를 위해 SK텔레콤 등 주요 계열사들이 오는 26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3 시간선택제 일자리 채용 박람회’에 참여한다. 현재까지 SK그룹이 채용을 완료한 시간선택제 근로자는 총 320명이다.

앞서 SK텔레콤은 지난 7월 여성가족부와 '경력단절여성 일자리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하루 4시간 정도 근무하는 파트타임 상담사 350명을 채용하기로 했다.

상담사들은 고객센터에 소속돼 오전 11시에 출근, 오후 3∼4시쯤 퇴근한다. 아이를 유치원이나 어린이집에 보내고 출근해서 아이가 집으로 돌아올 때쯤 퇴근할 수 있다. 파트타임이지만 4대보험 적용을 받으며, 복리후생 혜택과 승진기회도 보장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320원 마스크' 첫날…오픈 2시간 전에 받은 번호표 899번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