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장병 봉급 인상, 강소 방산업체 지원

머니투데이
  • 서동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12.26 14: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014년 달라지는 국방업무

내년부터 장병 봉급이 올해 대비 15% 인상된다. 예비역 간부 현역 재임용은 연1회에서 연2회로 확대된다. 예비군 훈련비가 증액되고 입영희망자의 입영일자는 전산추첨 방식으로 개선된다. 방산분야의 '강소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자금·기술·인력을 지원하는 제도가 실시된다.

국방부는 이 같은 내용이 담긴 '2014년 달라지는 국방업무'를 26일 발표했다.

장병 봉급은 15% 인상돼 △병장 12만9600원에서 14만9000원 △상병 11만7000원에서 13만4600원 △일등병 10만5800원에서 12만1700원 △이등병 9만7800원에서 11만2500원을 받게 된다.

행정·외무·입법·법원행정고시 합격자 중 장교로 선발된 인원에 대해 중위 이상 계급으로 임관하는 제도가 처음 실시되며 군의·치의 장교에 대한 재임용심사도 최초 시행된다.

능력과 전문성을 갖춘 예비역 대위와 중사를 연 2회 선발해 전역당시의 계급으로 재임용한다.

지난해 군은 창군 이래 처음으로 예비역 대위와 중사 37명을 전역당시의 계급인 대위와 중사로 재임용했는데. 내년부터 이를 2회로 확대 실시하는 것이다.

지원자격은 예비역 대위와 중사로 임용일 기준 전역 3년 이내이면서 재임용후 3년 근무가 가능한 인원이다.

지원자를 대상으로 서류전형, 신체검사, 체력검정 및 심층면접을 통해 우수자를 선발해 2014년 7월 1일과 12월 1일부로 재임용할 예정이다.

예비군 일반훈련 참가자에게 지급하는 교통비는 현행 4000원에서 5000원으로, 동원훈련 보상금은 현행 5000원에서 6000원으로 인상되고 소집점검 참가자에게는 신규로 교통비 5000원을 지급하기로 했다.

현역병 입영일자는 입영선호시기인 2월부터 5월까지에 한해 선착순이 아닌 전산 자동추첨 방식으로 개선된다.

방산분야 중소·중견기업을 선정해 자금·기술·인력·마케팅·컨설팅 등을 지원하는 '글로벌 방산강소기업 육성계획'이 시행된다.

매년 2개 업체씩 선정되며 기업이 제출한 성장전략서 및 기술개발계획서를 바탕으로 선발된다. 선정된 기업에게는 총 3년간 연간 최대 7억원 규모의 기술개발자금 및 기술인력, 컨설팅 등이 제공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청약 부적격' 3천명 날벼락…청약홈 개편해도 당첨 취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2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