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동필 농식품부장관 "가금류 소비 안심해도 돼"

머니투데이
  • 세종=정혁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1.19 11:1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AI관련 대국민담화..."축산농가 자체 차단방역활동 등 적극 이행" 부탁

이동필 농식품부장관 "가금류 소비 안심해도 돼"
이동필 농림축산식품부장관은 19일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발생한 농장의 가금류는 엄격히 통제되고 있어 시중에 유통되는 일이 없기 때문에 국민 여러분께서는 닭,오리 등 가금류를 안심하고 소비해 달라"고 말했다.

이동필 장관은 이날 오전 11시 정부세종청사에서 발표한 AI관련 대국민담화를 통해 "정부가 조기 수습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만큼 국민들께서도 가금 사육농장이나 철새 도래지 주변 등의 방문을 가급적 자제해 달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장관은 "지난 17일 전북 고창 종오리가 고병원성 AI로 확진된 이후 해당 지역을 중심으로 소독, 이동통제, 예방적 살처분 등 강력한 AI 방역대책을 실시하고 있다"며 "AI 방역대응 태세도 17일부로 '주의'에서 '경계'단계로 한 단계 격상했다"고 말했다.

그는 또 "19일 00시를 기해 전북,전남,광주광역시의 가금류 가축, 축산 관계자 및 시설에 대해 일시 이동중지 명령을 발동했다"며 "이 조치의 대상이 되는 축산농가와 관계자분들께서는 이동중지 명령을 철저히 이행해 달라"며 "해동 농장 및 시설 등에 대해 강력한 소독과 철저한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특히 일시 이동중지 명령 발동에 대해 "전북,전남 지역에 국내 오리농장 전체 69%가 밀집해 있기 때문에 AI의 전국적 확산을 막기위해 불가피하다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이동필 장관은 끝으로 "정부는 AI 확산 방지와 조기 종식을 위해 범정부 차원에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는 만큼 축산농가와 국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이해와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러시아서 탈출하는 車업계…빈자리는 중국산이 채웠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