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해운업계, “개방 많이 한 상태라 한중FTA 영향 없어”

머니투데이
  • 김남이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11.10 11:4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중FTA 타결]한·미, 한·EU FTA도 영향 없어

10일 타결된 한·중 자유무역협정(FTA)이 국내 해운업계에 미치는 영향은 없을 것으로 보인다.

이날 선주협회 관계자는 “국가간의 다자간 혹은 양자간 FTA 체결 시 해운업계에 미치는 거의 영향은 없다”고 밝혔다.

그는 “이미 한국은 1996년 OECD 가입 이후 해운산업에 대한 개방을 많이 한 상태여서 FTA에 영향 받는 것은 없다”며 “실제 한·미, 한·EU FTA 체결이 해운산업에 영향을 미친 것은 거의 없다”고 설명했다.

이어 “한·중 FTA가 체결되면 제조업체 관세 압력이 낮아지고 물량은 늘어날 수 있으나 해운산업에 대한 실질적 영향은 아직 미지수”라고 덧붙였다.

원민호 선주협회 차장은 “중국과 한국 항만은 해운 노선의 일부로 이미 수많은 해운사들이 기항하고 있다”며 “특별히 한중FTA로 노선이 늘거나 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러시아서 탈출하는 車업계…빈자리는 중국산이 채웠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2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