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英, 브렉시트 비용 2019년까지 25조원 예상

머니투데이
  • 이보라 기자
  • 2016.10.13 17: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FT, 브렉시트 비용 사상 첫 얘측…정확한 비용, 정치적 협상 통해 정해질 듯

image
/사진=블룸버그
영국이 유럽연합(EU)을 탈퇴(브렉시트)하는 데 드는 비용이 2019년까지 200억유로(약 25조원)이 들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파이낸셜타임스(FT)는 자체 추산으로 2140억유로 중 영국이 내지 않은 분담금과 연금 639억유로 중 EU에서 일하는 영국인들의 연금, 그 외 지급하기로 약속했던 320억유로 중 일부 등을 합치면 총 이같은 비용이 산출된다고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브렉시트 비용을 종합적으로 추산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정확한 비용은 정치적 협상을 통해 정해질 전망이다. FT는 브렉시트 비용이 영국과 EU의 브렉시트 과정과 무역협상에 큰 장애물이 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FT는 EU 관계자들이 추산된 비용이 합당한 수준이라는 반응을 보였다고 전했다. 다만 일부는 영국이 탈퇴 시점인 2019년이 아니라 EU 장기 예산 기한인 2020년까지 모든 지출 약속을 지켜야 한다고 주장했다고 덧붙였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