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타는 냄새 안 나요?"…폭염, '라텍스 베개'도 태웠다

머니투데이
  • 박가영 인턴기자
  • 2018.07.25 10:26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장시간 직사광선에 노출돼 불이 붙은 라텍스 소재의 베개./사진=뉴시스
폭염이 계속되면서 강한 직사광선에 노출된 라텍스 베개에 불이 붙는 사고가 발생했다.

25일 부산소방안전본부는 지난 24일 오전 부산 금정구의 한 아파트에서 타는 냄새가 난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고 밝혔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가 현장에서 확인한 결과 한 집의 창문 옆 의자에 놓인 라텍스 소재의 베개에서 연기가 피어오르고 있었다. 당시 푸른색 커버가 씌워진 라텍스 베개에 직사광선이 내리쬐고 있었고, 이미 절반가량이 타 갈색으로 변한 상태였다.

부산소방안전본부 관계자는 “고온의 직사광선이 장시간 내리쬐면서 열이 축적돼 라텍스 베개를 태운 특이한 화재 사건”이라며 “다행히 일찍 발견돼 추가 피해는 없었다”고 전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