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강릉 펜션 사고' 사망자 3명 빈소, 신촌 세브란스에

머니투데이
  • 강릉(강원)=김영상 기자
  • VIEW 42,577
  • 2018.12.19 17:2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상보)19일 오후 시신 3구 헬기로 서울 이송…부검 없이 빈소 마련

image
19일 강원 강릉시 종합운동장에서 소방대원들이 강릉 펜션 사고 사망 학생의 시신을 헬기로 이송하고 있다./사진=뉴스1
18일 강원도 강릉 저동 한 펜션에서 일산화탄소 중독 사고로 사망한 서울 대성고 3학년 학생 3명의 빈소가 서울 신촌 연세대 세브란스병원에 마련된다. 유족의 뜻에 따라 부검은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

강릉시청은 "19일 오후 병원에 안치됐던 시신 3구가 헬기로 떠났다"며 "유족의 뜻에 따라 관계 기관이 협의해 결정했다"고 밝혔다.

강릉아산병원과 강릉고려병원에 안치됐던 시신 3구는 각각 오후 4시20분과 4시52분에 헬기를 타고 서울로 출발했다. 각 헬기에는 유가족 1~2명이 함께 탑승했다.

유가족들은 언론에 노출되지 않도록 장례를 최대한 간소하게 치를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한근 강릉시장은 이날 오후 브리핑에서 "이번 사고로 숨진 학생들의 유가족 뜻에 따라 부검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며 "분향소 설치 등 향후 계획은 서울시교육청, 대성고 등과 협의해서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18일 강원 강릉 저동 한 펜션에서는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추정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수학능력시험을 마치고 체험학습을 왔던 서울 대성고 3학년 학생 10명 중 3명이 숨지고 7명이 의식을 잃고 쓰러진 채 발견됐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