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파격·혁신의 장' 키플랫폼, "위기에서 기회를 찾다"

머니투데이
  • 조철희 기자
  • 유엄식 기자
  • VIEW 17,908
  • 2019.04.25 16:2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019 키플랫폼]미중무역분쟁·브렉시트 등 글로벌 현안 분석…경제·과학기술 고위당국자 특강도

image
박종면 머니투데이 대표가 25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제7회 글로벌 콘퍼런스 '2019 키플랫폼(K.E.Y. PLATFORM) 개회사를 하는 모습. /사진=이기범 기자
"트럼프는 한국에 기회다."

변화하는 글로벌 경제 환경에 대응하기 위한 전략과 새로운 기회를 모색해 제시하는 머니투데이미디어 글로벌 콘퍼런스 '2019 키플랫폼(K.E.Y. PLATFORM)'이 발견한 올해의 역발상이다. 엉뚱한 곳에서 나온 이야기도 아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 다양한 정책을 제안하는 미국의 대표적 싱크탱크 헤리티지재단 최고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앤서니 킴 헤리티지재단 리서치매니저는 25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2019 키플랫폼 개막총회에서 "한국 입장에선 지금까지 이런 미국 대통령은 없었을 것"이라며 "트럼프 대통령 주도로 지정학적·경제적 글로벌 구도에 큰 변화가 오는데 지금이야말로 한국에 독특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키플랫폼을 찾아 트럼프 대통령의 구상과 전략을 분석한 킴 매니저는 미중 무역전쟁과 관련, "트럼프 대통령 취임 직후부터 지속됐다"며 "이같은 사안들이 우리의 의사결정과 수익창출에 지대한 영향을 미친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금까지는 자유시장주의 제도 하에서 수익창출을 할 수 있었지만 이같은 프로세스가 선형적으로 유지된다는 것은 아무도 장담할 수 없다"고 경고했다.

킴 매니저와 함께 키플랫폼 무대를 찾은 나일 가드너 마가렛대처자유센터장, 딘 벤자민 청 선임연구원 등 헤리티지재단 전문가들은 그동안 국내에선 위기요인으로만 봐 왔던 브렉시트(Brexit·영국의 유럽연합 탈퇴)와 미·중 무역전쟁이 한국에 오히려 새로운 기회가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구윤철 기획재정부 제2차관과 문미옥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1차관도 키플랫폼 무대에 섰다. 각각 경제 정책과 과학기술 정책을 이끄는 고위당국자로서 정부의 구상과 계획을 공개했다. 구 차관은 글로벌 시장에서 수요가 많은 분야를 타깃으로 1등 상품을 만들자고 제안했으며 문 차관은 연구개발(R&D) 지원 방식을 추격형에서 선도형으로 과감하게 혁신하겠다고 밝혔다.

지난해 키플랫폼에서 문재인 대통령 외교안보특보인 문정인 교수와 한반도 평화 주제를 두고 대담해 화제를 모았던 에드윈 퓰너 헤리티지재단 설립자는 이날 개막총회 영상 메시지를 통해 "키플랫폼의 독특한 프로그램은 한명 한명이 모여 새롭고 다양한 기회를 창출하고 주요한 도전과제와 대응책을 모색하는 장을 마련한다"며 행사 의미를 강조했다.

2019 키플랫폼은 이날 개막총회와 함께 △금융 △스마트시티 △과학기술 등 3개 분과회의도 진행했다. 금융 분야는 글로벌 블록체인 생태계와 발전 가능성, 스마티시티 분야는 네덜란드 등 성공사례를 바탕으로 한 지속발전 가능성을 논의했다. 과학기술 분야는 혁신성장을 위한 미래 유망기술과 규제혁신 등을 주제로 국내외 전문가들의 발표와 토론이 이어졌다. 이날 콘퍼런스에는 해외연사 60명을 비롯해 약 1000여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 유엄식
    유엄식 usyoo@mt.co.kr

    머니투데이 건설부동산부 유엄식입니다. 건설업계와 서울시 재건축, 재개발 사업 등 취재하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인구이야기 POPCON (10/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