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헝가리 유람선 침몰 "韓관광객 7명 사망, 19명 실종"(종합)

머니투데이
  • 오상헌 , 최태범 기자
  • VIEW 5,817
  • 2019.05.30 08:26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 동유럽 투어 중 다뉴브강 크루즈선과 충돌...한국인 33명 탑승, 7명 구조돼 병원 이송.

image
【부다페스트(헝가리)=AP/뉴시스】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34명이 탄 유람선 '하블레아니'가 침몰해 구조대가 실종자 수색작업에 투입되고 있다. 앞서 3명이었던 사망자 수는 7명으로 늘었으며 외교부 당국자는 "한국 단체 관광객이 해당 유람선에 탔던 것으로 보인다"며 "정확한 내용은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2019.05.30.
헝가리 수도 부다페스트 다뉴브 강 부다 지구에서 29일 오후 9시쯤(현지시간) 한국인 단체관광객 33명과 헝가리 승무원 2명을 태운 유람선 '하블라니'(인어)가 크루즈선과 충돌하면서 강물 속으로 침몰해 한국인 7명이 사망했다.

30일 외교부에 따르면, 침몰 유람선에 탑승했던 한국인 승객 33명 중 현재 7명이 구조됐으나 7명이 사망하고 19명은 실종됐다. 사고 현장에선 소방선 등이 실종자 수색과 구조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나 심한 폭우가 내리고 있어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알려졌다.

외신들은 "폭우로 다뉴브강 물이 불어나고 물살이 거세 구조 작업에 어려움이 있다"고 전했다. 구조된 승객들은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한국인 승객들은 국내 한 여행사의 패키지투어를 통해 동유럽 주요국을 여행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주헝가리대사관은 사고 인지 즉시 현장대책반을 구성해 영사를 현장에 급파, 헝가리 관계당국과 협조하여 피해상황을 파악하고 병원에 후송된 구조자에 대한 영사조력을 제공하고 있다고 외교부는 전했다.

외교부는 “여행사 측과 향후 대책을 협의하는 등 필요한 영사조력을 지속 제공할 예정”이라며 “재외동포영사실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재외국민보호대책본부를 구성해 신속한 구조작업과 필요한 영사조력이 제공될 수 있도록 대응하고 있다”고 밝혔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