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헝가리 유람선 참사…정부합동 신속대응팀 파견

머니투데이
  • 최태범 기자
  • 2019.05.30 10:1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외교부 “강경화 장관을 본부장으로 대책본부 격상”

image
【부다페스트(헝가리)=AP/뉴시스】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한국인 관광객 33명 등 35명이 탑승한 유람선 '하블레아니'가 침몰해 구조대와 경찰이 다뉴강 주변을 수색하고 있다. 외교부는 "한국 단체 관광객 33명이 해당 유람선에 탔던 것으로 파악됐다"며 "현재 7명이 구조됐고 실종자 19명에 대한 구조작업이 진행 중이며, 사망자 7명에 대한 국적과 신원은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2019.05.30.
정부는 30일 한국인 단체관광객 30여명을 태운 유람선이 헝가리 수도 부다페스트 다뉴브 강 부다 지구에서 침몰한 사고와 관련해 정부합동 신속대응팀을 조속히 파견하기로 하고 관련 검토에 착수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헝가리 현지시간 29일 오후 9시경 발생한 사고로 한국인 단체관광객 33명 중 7명이 사망하고 7명은 구조, 19명은 실종된 상태다. 한국인 승객들은 국내 한 여행사의 패키지투어를 통해 동유럽 주요국을 여행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현장에선 소방선 등이 실종자 수색과 구조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나 심한 폭우가 내리고 있어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전 오후와 저녁 내내 천둥번개와 엄청난 폭우가 쏟아졌다고 주요 외신들은 전했다.

외교부는 “대책본부를 강경화 외교부 장관을 본부장으로 하는 재외국민보호대책본부로 격상하고 사고 상황 파악, 외교부·행정안전부·소방방재청 등 정부 합동 신속대응팀의 조속한 파견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신속대응팀은 외교부 재외동포영사실장을 팀장으로 외교부 6명, 소방청 12명(구조대 포함) 등 총 18명 규모로 구성될 예정이다. 외교부는 또 행안부 및 해당 여행사와 협력해 사고자 가족과 접촉, 관련 사항을 제공하고 있다고 했다.

외교부는 “본부와 공관은 유관부처 및 기관, 여행사 등과 긴밀히 협조해 신속한 사고 해결을 위한 영사조력을 지속 제공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