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현대모비스, 충주시와 '수소 전략도시' 만든다

머니투데이
  • 이건희 기자
  • 2019.06.20 10: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충북 1호 수소충전소 연말까지 무료 개방…수소2공장 연내 준공 예정

image
충북 1호 수소전기차 소유주 조명희 고객이 현대모비스 충주공장 수소충전소에서 차량을 인도받는 모습. 좌측부터 충북 수소 1호차 조명희 고객, 조길현 충주시장, 이주권 현대모비스 충주공장장, 송필용 현대자동차 충북지역본부 본부장. /사진제공=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 (243,000원 상승1000 -0.4%)가 충북 충주시와 손을 잡고 수소 전략도시를 육성한다고 20일 밝혔다. 수소 인프라 확대를 위해 충주공장에 마련된 수소충전소를 연말까지 무료 운영하고, 수소전기차 부품 생산능력을 확대키로 했다.

현대모비스에 따르면 지난 5월 완공된 충주공장 내 수소충전소를 연말까지 수소전기차 고객들에게 무료 개방한다.

수소전기차 소유자는 이날부터 현대모비스 방문자 예약시스템을 통해 충주공장 내 수소충전소를 예약한 뒤 평일 오전 8시부터 오후 5시까지 무료 충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완충까지(수소 5kg, 55.7N㎥) 3분 정도 소요된다. 차량 소유주는 회당 최대 5만원의 충전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현대모비스는 안전 관리를 위해 충주 수소충전소에 긴급차단장치 등 안전장치를 적용했다. 또 기능사 자격증을 보유한 전문 안전관리자도 배치했다.

현대모비스는 충주시의 수소전기차 관련 부품 생산능력에도 속도를 냈다.

현재 충주 친환경 전용공장을 통해 연 3000대 규모의 수소전기차 연료전지모듈(PFC, Powertrain Fuelcell Complete)공급능력을 갖춘 현대모비스는 올해 연말까지 생산능력을 6000대 이상으로 확대하기 위한 증설 작업을 진행 중이다.

앞서 현대모비스 수소연료전지공장은 시장 수요에 따라 수만대 규모로 생산을 확장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현대차 (123,500원 상승2500 -2.0%)그룹은 이런 생산 기반을 바탕으로 2022년까지 연 4만대, 2030년까지 연 50만대 규모의 수소전기차 생산능력을 갖춘다는 중장기 전략을 밝혔다.

연료전지모듈은 △연료전지 스택 △수소·공기공급장치 △열관리장치로 구성된 연료전지 시스템과 △구동모터 △전력전자부품 △배터리시스템 등 친환경차 공용부품을 하나의 덩어리로 결합한 전략 제품이다.

지역 어린이 인식 제고에도 나섰다. 현대모비스는 이날 충주지역 초등학교에서 '수소전기차 과학키트'를 이용한 '주니어 공학교실'을 진행했다.

충주 대소원 초등학교에서 초등학생들이 현대모비스가 진행하는 주니어공학교실에 참가해 직접 만든 '수소전기차 과학키트'를 들어 보이고 있다. /사진제공=현대모비스
충주 대소원 초등학교에서 초등학생들이 현대모비스가 진행하는 주니어공학교실에 참가해 직접 만든 '수소전기차 과학키트'를 들어 보이고 있다. /사진제공=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의 주니어 공학교실은 이공계 꿈나무 육성을 위해 2005년부터 진행된 사회공헌 활동이다. 이날 마련된 수소전기차 과학키트는 물 분해를 통한 수소 취득, 수소와 산소 반응을 통한 전기에너지 획득과 이를 활용한 모형 전기차의 충전과 구동 등 체계적 과정으로 구성됐다.

현대모비스는 이 수업을 시작으로 다음달까지 충주 지역 6개 초등학교에서 1400여명의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수소전기차를 활용한 주니어 공학교실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주권 현대모비스 충주공장장(상무)은 "수소전기차의 판매 확대와 대량 생산이 본격화하면 협력사 클러스터 구축과 고용창출 등 충북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경제적인 기여뿐만 아니라 지역사회 공헌 활동을 통해 충주시와 함께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