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트럼프 미 대통령 "북한 땅 밟은 것은 역사적 순간"

머니투데이
  • 김성은 기자
  • 2019.06.30 19:5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오산 공군기지 찾은 트럼프 대통령 "김 위원장과 좋은 관계…그들이 DMZ서 훌륭한 브리핑 해줘"

image
30일 오후 판문점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1시간 가량의 정상 담화를 나눈 후 오산공군기지를 찾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장병들이 모인 연단 위로 걸어가고 있다./사진=AFP, 뉴스1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 땅을 밟은 순간에 대해 "역사적 순간이었다"고 평하는 한편 "북한으로부터 훌륭한 브리핑을 받았다"고 밝혔다.

30일 CNN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찾은 경기 평택 주한미군 오산공군기지에서 장병들을 만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예상치 못했던 만남은 훌륭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그 나라(북한)는 엄청난 잠재력을 가진 대단한 나라"라며 "나는 김 위원장과 좋은 관계를 갖고 있고 그들은 비무장지대(DMZ)에서 우리에게 훌륭한 브리핑을 해줬다(they were giving us a great briefing at the DMZ)"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북한의 땅을 밟은 순간에 대해 "역사적인 순간이자 매우 좋은 순간이었다"고 평가했다.

아울러 "모두가 매우 행복했고 한국에서 온 사람들은 그야말로 눈물을 흘리고 있었다"고 덧붙였다.

방한 이틀째를 맞은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산 기지 방문에 앞서 DMZ를 찾았으며 판문점 남측 자유의 집에서 약 1시간 가량 김 위원장과 단독 회동을 가졌다.

회동 직전 양 정상이 판문점 군사분계선(MDL)에서 인사를 나누는 과정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김 위원장의 안내에 따라 분계선을 넘어 북측 땅을 잠시 밟았다. 현직 미국 대통령이 북한의 땅을 밟은 것은 이날이 처음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