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조국 "5촌 조카, 하루 빨리 귀국해서 진실 밝혀주길"

머니투데이
  • 이원광, 한지연, 이지윤 기자
  • 2019.09.02 16:5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2일 기자간담회…"지금 전화하면 무슨 오해가 생길지 모른다"

image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며 물을 마시고 있다. / 사진=홍봉진 기자 honggga@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는 사모펀드 운용자로 지목되는 5촌 조카에 대해 “하루 빨리 귀국해서 진실이 무엇인지 밝혀주길 바란다”고 2일 밝혔다.

조 후보자는 이날 국회 본청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지금 시점에서 제가 5촌 조카에게 전화하면 무슨 오해가 생길지 모른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공개된 자리에서 분명히 말씀드린다”며 “5촌 조카가 귀국해서 수사 협조하길 강력히 바란다”고 했다.

조 후보자는 또 5촌 조카에 대해 “전화 연락한 적이 거의 없다”며 “제사를 위해 일년에 한번 정도 집에 가는 사이”라고 했다.

조 후보자는 “제 처가 사모펀드 투자한 것은 사실”이라며 “민정수석이 된 후 개별 주식을 보유하는 게 좋지 않다고 듣고 펀드 투자는 괜찮냐고 공식 질문했다”고 말했다. 이어 “사모펀드 포함해 허용 가능하다는 답을 받았다”고 말했다.

조 후보자는 “저희 집안에서 주식 전문가는 5촌 조카가 유일”하며 “개별 주식이 있던 제 처가 팔아서 어떻게 하냐고 집안에 있는 사람한테 물을 수 밖에 없지 않나”라고 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