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경복궁.덕수궁.종묘 등 태풍 '링링'영향 관람통제

머니투데이
  • 배성민 기자
  • 2019.09.07 13:3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서산=뉴스1) 주기철 기자 = 제13호 태풍 '링링'이 서해안을 지나 북상 중인 7일 오전 충남 서산시 문화회관 앞 도로에 나무가 강풍에 쓰러져 있다.(서산시청제공)2019.9.7/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풍을 동반한 태풍 '링링' 영향으로 7일 오전 10시를 기해 경복궁·창덕궁·창경궁·덕수궁 관람이 통제되고 있다.
문화재청은 태풍 '링링'에 따른 피해 우려로 서울 4대 궁과 종묘, 조선왕릉, 세종대왕유적 관람을 이같이 통제했다고 7일 밝혔다.


문화재청쪽은 "내일 관람 재개 여부는 상황을 봐서 결정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기상청은 "오늘 오후 2~3시를 전후로 인천과 서울에 태풍이 가장 큰 영향을 미치겠다"면서 "절대적인 주의가 필요하다"고 예보했다.

오후 3시 전후 서울 인근에 태풍이 다가온 시간 전후 링링의 예상 중심기압은 965hPa, 최대풍속은 37m/s로 예보됐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2019 모바일 컨퍼런스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