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이낙연,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초동대응·확산차단 시급"

머니투데이
  • 안재용 기자
  • 2019.09.17 10:4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이 총리, 파주 ASF발생에 방역 긴급지시…살처분·일시이동중시명령

image
(서울=뉴스1) 박정호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가 1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세종대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19.9.17/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낙연 국무총리가 17일 경기도 파주에서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ASF)과 관련해 "양돈농가에 치명적일 수 있으므로 초동대응과 확산차단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이날 서울 세종대로 정부서울청사에서 국무회의를 열고 "ASF는 사람에게 감염되지 않지만 돼지에게는 치사율이 100%에 가깝고 치료법과 백신도 아직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총리는 농림축산식품부 등 관계기관에 적극적인 방역조치를 지시했다. 이 총리는 국무회의 시작 전에도 아프리카돼지열병 관련 긴급지시를 내려 바이러스 국내 추가유입과 확산 방지를 주문했다.

총리 긴급지시에는 △전국 일시이동중지명령 △발생농장 500m내 살처분 △역학조사 통한 전파원인 신속파악 △이동통제소·거점소독장소 운영 △축사 출입차량 소독 △남은 음식물 사료금지 △여행객 홍보강화·바이러스 국내 추가유입 차단 등 대책이 담겼다.

이 총리는 "농식품부는 지자체·관련기관과 함께 반경 500m 이내 살처분, 이동중지, 소독 같은 방역조치를 매뉴얼대로 취하길 바란다"며 "관계기관은 ASF 전파원인과 경로를 신속 파악해 그에 맞는 차단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했다.

이어 "각 부처는 관련된 모든 역량을 동원해 지원하고 군과 경찰도 나서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2019 모바일 컨퍼런스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