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바른미래당 "공수처 통과, 이제 혼란 부르는 말 삼가자"

머니투데이
  • 김민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12.30 20:5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

강신업 바른미래당 대변인/사진=뉴스1
강신업 바른미래당 대변인/사진=뉴스1
바른미래당은 30일 고위공작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것을 두고 "각 당이나 이해관계자들은 더 이상의 혼란을 부르는 말과 행동을 삼가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신업 바른미래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그동안 공수처의 설치 여부, 설치의 필요성, 그리고 설치 목적과 관련해선 그동안 여러 다른 의견이 표출돼 왔다"며 이같이 말했다.
강 대변인은 "무엇보다 법치주의의 발전을 위한 법 제정이 오히려 국민에게 불편과 혼란을 주는 일이 생긴다면 이는 오히려 개혁이 아니라 개악이 될 것"이라며 "정부는 법 시행에 따른 효과와 부작용을 면밀히 점검해 효과는 배가하고 부작용은 최소화 하는 준비에 소홀함이 없도록 하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QUIZ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