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홍남기 "미국-이란 갈등 고조, 금융·외환·유가 대책반 가동"

머니투데이
  • 안재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1.08 09:2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홍남기 부총리 "공공기관, 올해 60조원 투자하겠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8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28차 경제활력대책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 사진=김창현 기자 chmt@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8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28차 경제활력대책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 사진=김창현 기자 chmt@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8일 "미국-이란간 갈등 고조로 중동정세가 긴박하게 전개돼 새로운 리스크 요인으로 부각됐다"며 "금융·외환시장 뿐 아니라 수출, 유가, 해외건설, 해운물류 분야까지 대책반 등 대응체계를 가동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서울 세종대로 정부서울청사에서 경제활력대책회의를 주재하고 이같이 밝혔다. 홍 부총리는 "주가와 환율, 유가 등 우리 경제와 밀접히 관련된 부문들을 24시간 종합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중동정세 불안이 우리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해 분야별 컨틴전시플랜을 지속적으로 재점검해 나가겠다"며 "이상징후 발생시에는 선제적이고 신속하며 정확하게 대응함으로써 부정적 영향 등을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회의에서는 △2020년 재정 조기집행 계획 △2020년 주요 공공기관 투자계획 △최근 중동지역 불안에 따른 대내외 상황점검 및 파급영향 대응 △2020년 경제정책방향 후속조치 계획 △경제활력 중점법안 관련 행정부 대응조치 등에 대해 논의했다.

홍 부총리는 "상반기 재정 조기집행 목표를 역대 최고 수준인 62%로 설정하고 특히 국민체감이 큰 일자리 사업은 1분기내 37% 집행하겠다"며 "1월부터 관련 예산이 즉시 집행되도록 회계연도 개시전 9조6000억원의 예산을 배정했고, 예산집행지침을 조기통보했으며 1월 자금배정을 완료했다"고 말했다.

이어 "생계급여와 의료급여, 아동수당 등 주요 복지급여가 차질없이 지급되도록 매월 재정관리점검회의 등을 통해 예산 집행상황을 점검하는 한편 국민취업지원제도 등 하반기 도입 예정사업이 차질 없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홍 부총리는 "주요 공공기관은 올해 전년 실적대비 6조5000억원을 확대한 60조원의 투자를 추진할 계획"이라며 "세종·위례 등 신도시 건설과 공공주택 공급, 철도와 고속도로 건설 등 SOC(사회간접자본) 분야와 에너지 분야에 중점 투자하겠다"고 말했다.

또 홍 부총리는 "공공기관 예타조사 기간을 최대 7개월로 단축하는 등 제도개선을 통해 적기투자를 뒷받침하겠다"며 "공공기관 투자집행점검회의 가동을 통해 기관별 투자집행 애로에 대한 해소방안을 적극 발굴,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입법이 지연되는 법안과 관련해 행정부 차원 대응을 해나가겠다고 했다. 홍 부총리는 "데이터 3법 관련해서는 가이드라인 보완, 개인정보 통합관리 시스템 '마이데이터' 사업 추진 등을 통해 데이터 활용 신제품·서비스 창출을 선제적으로 지원하겠다"며 "수소경제법 통과 전까지 수소경제 육성과 안전관리를 위한 전담기관 역할을 공공기관이 대신 수행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장기 성장성은 여전"…카카오 주운 개미들 언제 웃을까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