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란 최고지도자 "우크라 여객기 격추 정보 공개" 지시

머니투데이
  • 강민수 기자
  • 2020.01.11 17:4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테헤란 AFP=뉴스1) 우동명 기자 = 8일(현지시간) 테헤란의 이맘호메이니 국제공항을 이륙한 직후 추락한 우크라이나항공 여객기의 주변에 탑승객들의 소지품이 보인다. 우크라이나 키예프 보리스필 국제공항으로 향 하고 있던 이 여객기에 탑승한 승객 180명은 전원이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 AFP=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란 최고지도자 아야톨라 하메네이가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 사고 관련 정보를 공개하라고 지시했다.

11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은 이란 파르스통신의 트윗을 인용해 하메네이가 전날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 관련 보고를 받았으며, 이란 최고국가안보회의를 가진 뒤 정보를 공개할 것을 요구했다고 전했다.

앞서 8일 오전 우크라이나 키예프로 가기 위해 이란 테헤란을 출발했던 우크라이나 국제항공 소속 보잉 737-800 여객기는 이륙 직후 추락, 승무원 9명을 포함한 탑승객 176명 전원이 사망했다.

이란은 여태 미 정부와 언론의 격추설 주장에도 "이란을 모함하는 심리전"이라는 주장을 펼쳐왔으나, 사고 발생 3일 만인 이날 군부 성명을 통해 "인적 오류로 인해 의도치 않은 방식으로 여객기를 격추했다"고 밝혔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법률대상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