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신격호 병세위독...롯데 임원들 아산병원 집결

머니투데이
  • 조성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1.19 15:1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29일 오후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항소심 결심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 사진=홍봉진 기자 honggga@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29일 오후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항소심 결심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 사진=홍봉진 기자 honggga@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병세가 위독해 서울 아산병원 중환자실에 입원한 것으로 확인됐다.

19일 롯데그룹은 "창업주인 신 명예회장이 하루전부터 건강 상태가 급격히 악화해 이날 아산병원에 입원했다"고 밝혔다.

롯데 는 또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롯데그룹 주요 임직원들도 아산병원에 모여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앞서 신 회장은 앞서 지난해 12월에도 건강 문제로 서울 아산병원에 입원했다. 전달인 11월에도 탈수 증상으로 보름가량 병원에 입원하기도 했다.

업계에서는 신 명예회장이 100세를 앞둔 '고령'인 만큼 그의 건강 상태를 예의 주시하고 있다.

롯데 관계자는 "신 명예회장의 병세가 위독해져 중환자실로 이동했다"며 "현재 상황을 예의주시하며 경과를 지켜보고 있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