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베일 푼 삼성의 모바일 병기…조개 폴더블·괴물 카메라

머니투데이
  • 샌프란시스코(미국)=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12 04: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갤럭시 언팩]삼선전자, 갤럭시S20·갤럭시Z플립 공개…Z플립 가격 165만원 14일부터 순차 출시

현지시간 11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진행된 '갤럭시 언팩 2020'에서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 노태문 사장이 '갤럭시 S20 울트라'를 소개하는 모습 / 사진제공=삼성전자
현지시간 11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진행된 '갤럭시 언팩 2020'에서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 노태문 사장이 '갤럭시 S20 울트라'를 소개하는 모습 /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차기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Z플립(이하 갤Z플립)’과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20(이하 갤S20)’ 시리즈를 공개했다. 더 컴팩트하면서 가격 부담을 낮춘 폴더블폰으로 스마트폰 폼팩터 시장을 주도하는 한편, 영상 촬영 기능을 극대화한 ‘갤S20’로 프리미엄폰 시장 리더십도 확고히 유지하겠다는 전략이다.

삼성전자는 11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팰리스 오브 파인아트에서 ‘갤럭시 언팩 2020’ 행사를 열고 ‘갤Z플립’과 ‘갤S20’를 각각 이달 14일과 3월 6일부터 글로벌 시장에 순차 출시한다고 밝혔다.

갤럭시Z플립 / 사진제공=삼성전자
갤럭시Z플립 / 사진제공=삼성전자

‘갤Z 플립’은 삼성이 내놓는 두번째 폴더블폰이다. 예고됐던대로 위아래로 여닫는 ‘클램셸’(조개껍데기) 방식이다. 펼치면 17cm(6.7인치) 크기의 대화면 스마트폰, 접으면 손바닥 안에 쏙 들어가는 사이즈로 변한다.

새로운 흰지 기술을 탑재해 보다 부드럽고 안정적으로 접었다 펼 수 있다. 또 사용자가 원하는 다양한 각도로 펼쳐 사용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삼각대 없이 손쉽게 셀피 사진을 촬영하거나 영상통화 시 손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제품 외부에는 1.1인치 크기의 작은 화면이 탑재돼 알림과 시간 등을 표시한다. 후면 카메라는 1200만 화소 광각(F1.8) 카메라와 초광각 카메라(F2.2) 등 듀얼 카메라가 적용됐다. 주목되는 건 삼성의 가격정책이다. 삼성은 출고가를 165만원으로 책정해 폴더블폰 대중화를 이끌겠다는 전략이다.

갤S20은 △15.8㎝(6.2인치) 갤럭시S20 △17㎝(6.7인치) 갤럭시S20+(플러스) △17.5㎝(6.9인치) 갤S20 울트라 등 3종으로 출시되며, 모두 5G 모델로 출시된다.‘갤S20’의 압권은 전문 제품 못지 않은 카메라 성능이다.

갤S20 울트라의 경우, 삼성이 자체개발한 1억800만 화소 이미지센서가 탑재됐다. 역대 최대 크기다. 인공지능(AI) 기능과 결합해 어떤 촬영 조건에서도 디테일까지 선명한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특히 폴디드 렌즈를 적용해 10배 줌 촬영을 해도 화질 손상이 없다. ‘스페이스줌’으로 불리는 100배 하이브리드 줌 기능은 멀리있는 사물도 눈 앞에서 촬영하듯 가깝게 담아낸다. 갤S20과 갤S20+는 6400만 망원 카메라를 포함 총 3개와 4개 광각·초광각 카메라로 구성된다.


삼성 갤럭시 S20 제품 이미지 / 사진제공=삼성
삼성 갤럭시 S20 제품 이미지 / 사진제공=삼성
삼성전자는 구글과 손잡고 이번 신제품에 풀HD급 화질로 영상통화할 수 있는 ‘구글 듀오’를 제공한다. 최대 8명까지 영상 통화할 수 있는 기능이다. 8K급 동영상도 촬영해 올릴 수 있다.

국내에서는 이달 20일부터 26일까지 ‘갤S20 5G(128GB)’, ‘갤S20+ 5G(256GB)’, ‘갤S20 울트라5G(256GB)’ 사전 판매를 진행한다. 가격은 각각 124만500원, 135만3000원, 159만5000원이다.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은 “앞으로의 새로운 10년은 사람들이 소통하고 세상을 경험하는 방식이 완전히 변화할 것”이라며 “갤럭시Z플립은 모바일 기기의 사용성과 사용자 경험을 재정의하고, 갤럭시S20은 최신 5G 기술과 초고화소 이미지센터의 AI카메라를 탑재해 사진과 동영상으로 자신을 표현하고 공유하며, 소통할 수 있게 해줄 것”이라고 기대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