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접으니 바지주머니에 쏙~'갤럭시Z 플립' 써보니…

머니투데이
  • 샌프란시스코(미국)=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12 04: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갤럭시 언팩]다양한 각도로 고정 "셀카 찍기 편하네"…프리스탑 폴딩의 독특한 감성

삼성전자 폴더블폰 '갤럭시 Z 플립'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폴더블폰 '갤럭시 Z 플립' /사진=삼성전자
#접었을 때 손 안에 쏙 들어온다. 바지 주머니에 넣어도 불편함이 전혀 없다. 하지만 펼치면 6.7인치 대화면 스마트폰이 펼쳐진다. 펴고 접는 느낌은 꽤 부드럽다. 다양한 각도로 펼쳐 고정할 수도 있다. 특정 각도로 맞추면 자동으로 위아래 화면이 나눠어져 편하다.

11일(현지시간) 삼성전자가 공개한 두 번째 폴더블폰 '갤럭시Z 플립'(이하 갤Z 플립)을 써본 소감이다.


펼치면 대화면 스마트폰…접으면 주머니에 쏙


삼성전자 폴더블폰 '갤럭시 Z 플립' 티저 영상 캡처
삼성전자 폴더블폰 '갤럭시 Z 플립' 티저 영상 캡처
마치 노트북처럼 특정 각도로 펼쳐 쓸 수 있는 '프리스탑' 폴딩 기술은 '갤Z 플립'만의 독특한 감성을 느낄 수 있다.

별도 액세서리 없이 책상이나 탁자에 휴대폰을 세워 둘 수 있고, 셀피 촬영이나 영상통화를 할 때 손을 자유롭게 쓸 수 있다. 비교적 빛이 부족한 곳에서 삼각대 없이도 흔들림 없는 사진을 찍을 때도 요긴하다.

또 하나 이 제품의 장점을 꼽으라면 '플렉스' 모드다. 제품을 특정 각도로 펼치면 화면을 상하 2개로 분할해 사용할 수 있는 기능이다.

위 화면은 게임, 아래 화면은 조작으로 구분해 쓸 수 있다. 사진 촬영에서도 위 화면에는 카메라에 비친 모습을 확인하고 아래 화면에서는 카메라 메뉴를 조작할 수 있다.

'갤Z 플립'은 총 3개의 카메라가 탑재돼 있다. 펼쳤을 때 1000만 화소 전면 카메라와 각각 1200만 화소 광각·초광각 카메라가 후면에 탑재됐다.

전·후면 카메라 모두 4K 영상 촬영이 가능하며, 라이브 포커스, 라이브 포커스 비디오 등을 지원한다. 특히 후면 카메라는 슈퍼 스테디 영상 촬영도 지원한다.


외부 미니 디스플레이 반전 매력…터치에 셀피 촬영까지


삼성전자 폴더블폰 '갤럭시 Z 플립'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폴더블폰 '갤럭시 Z 플립' /사진=삼성전자
'갤Z 플립' 외부 작은 화면은 의외의 반전 매력을 보여준다. 이 화면은 제품 외부에 위치한 1.1형 크기로 날짜와 시간, 배터리 등 정보를 제공한다. 단순 시간과 알림 표시 기능만 있을 것이라 예상했지만 터치까지 지원한다.

전화가 오면 화면을 열지 않고 이 화면을 터치해 전화를 받을 수 있고, 알림을 눌러 상세 내용 확인도 가능하다.

특히 접은 상태에서 카메라를 실행하면 화면에 내 모습이 나타난다. 딱 봐도 매우 작은 화면이기에 셀피 촬영에 사용될 것 이라고는 생각치 못했다. 셀피 촬영 중에 화면을 펼치면 카메라 촬영이 큰 화면에서 이어진다. 갤럭시 폴드의 연속성 기능이다.

초박형유리 적용으로 전작보다 화면 내구성은 대폭 개선됐다지만, 여전히 화면 주름은 남아 있다. 또 한 손으로 여닫기가 불편한 점도 아쉽다.

국내에선 미러 퍼플, 미러 블랙 2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가격 조건도 나쁘지 않다. 165만 원이다. 전작(238만9000원)과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싸다. 얼리 어답터들의 고민이 시작될 듯싶다.

삼성전자 폴더블폰 갤럭시 Z 플립 주요 사양 /사진=김현정 디자인기자
삼성전자 폴더블폰 갤럭시 Z 플립 주요 사양 /사진=김현정 디자인기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