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29번 환자, 응급실 의료진 등 114명 접촉…28번 환자는 격리해제

머니투데이
  • 김영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17 16:0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30번째 확진자가 격리된 17일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에서 의료진이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다. /사진=뉴스1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30번째 확진자가 격리된 17일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에서 의료진이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다. /사진=뉴스1
국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29번째 확진 환자는 응급실 의료진을 포함해 지금까지 총 114명을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장(중대본)은 82세 한국인 남성인 29번 환자의 접촉자는 현재까지 114명이라고 17일 밝혔다.

29번 환자는 이달 15일 흉부에 불편함을 느껴 고려대 안암병원 응급실을 찾았고 코로나19가 의심되자 격리됐다. 이 과정에서 의료진과 직원 45명, 환자 31명과 접촉한 것으로 나타났다. 접촉자들은 자가 또는 1인실로 격리된 상태다.

29번 환자는 이달 5일부터 기침, 가래 증상이 있었고 증상 발현 1일 전부터 격리 시점까지 서울 종로구 의료기관과 약국 등을 방문했다.

29번 환자의 부인인 30번 환자는 29번 환자의 접촉자를 검사하는 과정에서 확진됐다. 현재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인 서울대학교병원에 격리입원 중이다. 현재 상태는 안정적인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28번 환자는 검사 결과 2회 연속 음성 결과가 나와 이날부로 격리해제된다. 앞서 28번 환자는 무증상 감염자 가능성이 높았고 검사 결과도 음성과 양성 경계를 여러 차례 오갔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QUIZ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