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코로나發 건설경기 침체, SOC 조기집행으로 살린다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28 11:1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코로나19 종합대책]상반기 내 60% 이상 집행해 마중물 역할 강화

SOC 관련 재정집행 계획/사진= 정부
SOC 관련 재정집행 계획/사진= 정부
정부가 사회간접자본(SOC) 예산을 조기 집행해 코로나19(COVID-19) 등으로 침체된 건설경기 활성화에 나선다. 올해 예산의 60% 이상을 상반기에 집행해 공공부문의 마중물 역할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28일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등 관계부처는 정부 서울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코로나19 파급영향 최소화와 조기극복을 위한 민생·경제 종합대책'을 발표했다.

이 중 건설투자 활성화를 위한 부분은 SOC 및 생활SOC 사업 예산을 조기 집행하는 것이다. 올해 잠정 SOC 예산은 47조2000억원, 생활SOC 예산은 10조5000억원이다.

올해 SOC 예산의 60.5%인 28조6000억원을 상반기에 집행할 계획이다. 지난해 상반기 SOC 집행 예산 집행률 59.8%(25조1000억원)보다 확대된 것이다. 또 코로나19로 일부 공사 현장이 멈추는 등 타격이 있어 1분기에 전체의 29.0%인 13조7000억원을 집행하기로 했다.

생활SOC 연간 예산의 65.0%인 6조8000억원을 상반기에, 전체의 30.0%인 3조1000억원은 올 1분기에 집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올해 도시재생사업 예산 1조7000억원 중 65%인 1조1000억원을 상반기에 집중 투자한다.

지난해 1월 발표한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예비타당성 조사 면제사업) 착공도 최대한 앞당긴다. 총 사업비 기준 연내 1조7000억원의 사업을 착공할 예정이다.

△서남해안관광도로 내 국도77호선(2개) 총 사업비 1조274억원 △동해선단선전철화사업 4875억원 △국도7호선 25억 1896억원 △국도20호선 1793억원 등이다. 이 중 국도20호선 사업은 상반기에 착공한다.

이밖에 상수원 수질 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노후화된 지자체 환경 기초시설 정비 지원도 당초 134건에서 225건으로 확대키로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잘못 샀다가 힘드네"… 20만원 깨진 네이버, 개미들 '절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