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출근길 尹대통령 "취임사에 통합 빠졌다? 너무 당연하기 때문에"

머니투데이
  • 박소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5.11 09:0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윤석열 대통령, 청사 앞서 기자들 만나 "통합을 어떤 가치 지향하며 할 것이냐 얘기한 것"

윤석열 대통령이 11일 오전 서울 서초동 자택에서 용산 대통령실로 출근하던 중 취채진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사진=뉴스1
윤석열 대통령이 11일 오전 서울 서초동 자택에서 용산 대통령실로 출근하던 중 취채진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사진=뉴스1
윤석열 대통령이 11일 출근길에서 전날 제20대 대통령 취임식 취임사에서 '통합'이 빠졌다는 지적에 "나는 통합을 어떤 가치를 지향하면서 할 것이냐를 얘기한 것"이라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서울 용산구 대통령실 청사에서 출근하면서 기자들과 만나 첫 출근 소감을 묻는 질문에 "어제 취임사에서 통합 얘기가 빠졌다고 지적하시는 분이 있는데 그건 너무 당연한 것이기 때문에"라며 이같이 말했다.

윤 대통령은 "통합이라고 하는 건 우리 정치 과정 자체가 국민 통합의 과정"이라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서울 서초동 자택에서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첫 출근을 했다.

역사상 처음으로 자택에서 대통령실로 출퇴근하는 대통령으로서 소감을 묻는 질문에는 "글쎄 뭐 특별한 소감은 없다. 일해야죠"라고 했다.

윤 대통령은 국무회의를 주재하기 위해서는 일부 장관들 임명을 추가로 해야 하지 않느냐는 질문에는 "출근해서 챙겨봐야 한다"며 "많이 도와 달라"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사상 처음으로 대통령 집무실과 기자실을 같은 건물에 두는 대통령답게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나 질문을 받았다. 대통령이 출근길에 스스럼 없이 기자와 대화를 나누는 일은 매우 이례적이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