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영상]숨죽이던 누리호 주역들…"위성 분리 확인" 그 말에 환호·감격

머니투데이
  • 김인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452
  • 2023.05.26 13:44
  • 글자크기조절
지난 25일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 임무통제센터(MDC)에서 연구진이 누리호(KSLV-II) 발사를 기다리는 모습. / 영상=한국항공우주연구원
지난 25일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 임무통제센터(MDC)에서 연구진이 누리호(KSLV-II) 발사를 기다리는 모습. / 영상=한국항공우주연구원

지난 25일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 임무통제센터(MDC)에서 연구진이 발사 1분여를 앞두고 초조하게 기다리는 모습. / 영상=한국항공우주연구원
지난 25일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 임무통제센터(MDC)에서 연구진이 발사 1분여를 앞두고 초조하게 기다리는 모습. / 영상=한국항공우주연구원
지난 25일 오후 6시24분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 임무통제센터(MDC).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연구진이 한국형발사체 누리호(KSLV-II) 3차 발사를 숨죽여 지켜보고 있었다. 3단형 로켓인 누리호 1·2단 분리에도 연구진은 미동이 없었다.

하지만 "인공위성 분리 확인"이란 장내 방송이 나오자 "와"하는 소리와 함께 박수와 환호가 이어졌다. 누리호 3차 발사 임무는 '우주화물선' 누리호가 실용 인공위성 8기를 고도 550㎞로 배달하는 일이었다. 위성모사체(가짜위성)와 성능검증위성을 탑재했던 1·2차 발사와 다른 '첫 실전'이었다.
누리호(KSLV-II)가 고도 550㎞에 인공위성 8기를 성공적으로 분리했다는 소식 직후 연구진이 환호하는 모습. / 영상=한국항공우주연구원
누리호(KSLV-II)가 고도 550㎞에 인공위성 8기를 성공적으로 분리했다는 소식 직후 연구진이 환호하는 모습. / 영상=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연구진이 누리호(KSLV-II) 3차 발사 임무 성공을 자축하는 모습. / 영상=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연구진이 누리호(KSLV-II) 3차 발사 임무 성공을 자축하는 모습. / 영상=한국항공우주연구원
그 실전 임무를 마치고 연구진도 감격했다. 누리호 3차 발사를 총괄 지휘한 고정환 항우연 한국형발사체고도화사업단장과 '차세대 소형위성 2호' 개발단장을 맡은 장태성 KAIST(한국과학기술원) 인공위성연구소 책임연구원 등 연구진이 악수하며 이번 '임무 성공'을 자축했다.

앞서 누리호는 지난 25일 오후 6시24분쯤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를 날아올랐다. 누리호는 이륙 후 123초(2분3초) 후 고도 66㎞에서 1단을 분리했고, 267초(4분27초) 후 고도 263㎞에서 2단을 분리했다. 이때부터 3단으로만 비행을 시작했다. 이어 발사 약 13분(780초)만에 고도 550㎞에서 초속 7.58㎞(시속 2만7288㎞)를 내며 실용위성 8기를 차례대로 분리하는 데 성공했다.

누리호 3차 발사를 총괄 지휘한 고정환 항우연 한국형발사체고도화사업단장과 '차세대 소형위성 2호' 개발단장을 맡은 장태성 KAIST(한국과학기술원) 인공위성연구소 책임연구원이 악수하고 있다. / 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누리호 3차 발사를 총괄 지휘한 고정환 항우연 한국형발사체고도화사업단장과 '차세대 소형위성 2호' 개발단장을 맡은 장태성 KAIST(한국과학기술원) 인공위성연구소 책임연구원이 악수하고 있다. / 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북, 또 쐈다…'명중률 100%' K-방산 천궁에 글로벌 관심 집중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