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신비의 술잔 "계영배" 재현

  • 광주(경기)=김춘성 기자
  • 2009.06.22 14:26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 경기. 광주시 도강요에서 재현
- 30년 도공 조태환 작가 1년여 연구 끝에 개가

한 잔 가득 술을 채우려 욕심을 내면 어찌 된 일인지 자꾸만 기울어 흘러 넘쳐 가득 채울 수없는 술잔.

그러나 적당히 따르면 기울지 않고 가득하게 잔을 채울 수 있는 신비의 술잔.

최인호의 소설 상도에서 의주 거상 임상옥이 평생을 정신적 지주로 삼았던 술잔 계영배.

조선시대 광주분원의 도공 우명옥이 만들었다고 전해지는 계영배(戒盈盃)가 광주시 도강요에서 재현돼 화제다.

경기도 광주시는 22일 계영배가 광주시 도강요의 도공 조태환 씨의 노력으로 재현됐다고 밝혔다.

계영배는 잔의 70% 이상 술을 채우면 모두 밑으로 흘러내리는 신비의 술잔으로 ‘인간의 끝없는 욕심을 경계해야한다’는 상징적 의미를 지니고 있는 술잔으로 지난 30여년간 광주시에서 청자 연구에 매진해온 도강요 조태환 도예작가는 계영배가 동양적인 정도의 미학과 자기성찰의 교훈을 주는 상징적 의미에 매료되어 1년여의 연구 끝에 청자의 우아함과 연꽃문양의 단아한 형태가 조화를 이룬 계영배를 재현해 낸 것이다.

광주시 관계자는 "계영배는 제작기간이 길고 공정이 정교해 제작 성공률이 10% 내외에 머물고 있으나 조 선생은 연구끝에 제작원리를 깨닫고 현재 90% 이상 제작에 성공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계영배의 재현에 성공한 조태환 도에작가는 “계영배는 우리고유의 철학과 지혜로 만들어진 소중한 문화유산”이라며 “계영배를 통해 선현들의 가르침이 널리 퍼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