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함부르크 "손흥민 부상"…지역지 "왼발 골절상 당한 듯"

머니투데이
  • 서울=뉴시스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08.06 08:1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C01}
올 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입성이 기대됐던 신예 손흥민(18. 함부르크SV)이 부상암초에 걸렸다.

함부르크는 5일(이하 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손흥민이 첼시와의 친선경기에서 부상을 당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현재 손흥민의 부상정도를 정확하게 파악하기 위해 자기공명촬영(MRI) 진단을 실시했다"며 "결과에 따라 깁스 또는 수술 여부가 결정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함부르크 지역지 '함부르거 아벤트블라트'는 "손흥민이 첼시전에서 상대 수비수 파울로 왼발 골절상을 당한 것 같다"고 부상을 심각한 수준으로 전망했다.

손흥민은 첼시전에서 1-1 동점이던 후반 37분 그라운드를 밟았고, 불과 5분 뒤인 후반 42분 히카르두 카르발류의 마크를 드리블로 제친 뒤 왼발슛으로 결승골을 터뜨렸다.

이날 득점까지 손흥민은 올 시즌 개막을 앞두고 함부르크가 가진 9경기에서 9골을 터뜨리며 주전 입성 가능성을 높여왔다.

그러나 이번 부상으로 시즌 초반 결장이 불가피할 것으로 전망되며, 최악의 경우 리그 초반 일정 대부분을 재활로 보내야하는 위기에 처하게 됐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