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김태호 내정자 7촌 김태욱, "희망의 아이콘 되시길"

스타뉴스
  • 문완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0,261
  • 2010.08.09 12:5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어려운 여건 극복, 존경하는 분... 축하전화 드려"

김태욱 아이웨딩 대표 <사진=아이웨딩>
김태욱 아이웨딩 대표 <사진=아이웨딩>
"젊은이들에게 희망을 줄 수 있는 아이콘이 되셨으면 합니다."

가수 출신 CEO 김태욱(41) 아이웨딩 대표가 7촌지간인 김태호(48) 총리 내정자에게 축하인사와 함께 40대 젊은 총리로서 기대를 전했다.

김태욱 대표는 9일 오전 머니투데이 스타뉴스와 전화통화에서 "김 총리 후보가 집안 형님"이라며 "총리 후보께서 어려운 형편 속에서도 힘든 길을 지혜롭게 극복하며 성장한 걸 잘 안다. 정말 존경하는 분"이라고 말했다. 김 대표와 김 총리 내정자는 7촌지간으로 알려졌다.

김 대표는 "국가일 하시는 분이라 자주 뵙지는 못하고 전화는 드린다"며 "어제(8일) 내정소식을 듣고 축하 전화를 드렸다. 총리 후보께서 '기뻐할 일이지만 이제부터 어깨가 더 무거워졌다'고 말씀하셨다"고 전했다.

김 대표는 "40년 만에 40대 젊은 총리가 나왔다고 하는데 요즘 젊은이들에 희망을 줄 수 있는 아이콘이 되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그는 "저도 사업체를 경영하는 입장에서 젊은 친구들 면접을 보면 뚜렷한 희망의 아이콘이 없다는데 많은 아쉬움을 느끼곤 한다"며 "젊은이들이 취업난 등으로 실의에 빠지고 희망을 잃고 사는 경우가 많은데 그런 젊은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줄 수 있는 상징이 되셨으면 한다"고 기대를 나타냈다.

한편 이명박 대통령은 8일 국무총리에 김태호 전 경남지사를 내정했다. 김 총리 후보자는 경남 거창에서 농민의 아들로 태어나 최연소 민선군수와 도지사에 당선됐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