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포토]그 시절, 색 바랜 '오렌지족'스타 ④한스밴드

머니투데이
  • 최신애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08.12 10:0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 큰 언니와 쌍둥이 자매로 이루어진 자매밴드 '한스밴드'. 1998년 앨범 '선생님 사랑해요'로 데뷔해 음악성을 뽐냈다. 대표곡으로는 '오락실'이 있다. (사진= www.junior.co.kr)
↑ 큰 언니와 쌍둥이 자매로 이루어진 자매밴드 '한스밴드'. 1998년 앨범 '선생님 사랑해요'로 데뷔해 음악성을 뽐냈다. 대표곡으로는 '오락실'이 있다. (사진= www.junior.co.kr)
‘애들은 가라~’ 20대 이상이 아니면 모를 스타들이 여기 모였다. 반짝이며 우리의 가슴을 뛰게 하던 그들, 일명 90년대 ‘오렌지족’ 스타들.

이제 그들은 향수를 자극하는 사람들이 됐지만, 예나 지금이나 스타들의 패션이 교과서적인 역할을 하고 있는 건 변함이 없다. 그때 그 시절을 풍미했던 스타들 또한 지금은 촌스러울지 몰라도 그 때엔 가장 핫한 '패셔니스타'들이었음에는 반론을 제기할 사람이 없다.

90년대를 풍미했던 ‘오렌지족’의 패션, 그리고 그 때를 누볐던 ‘브로마이드’ 속 스타들 속으로 빠져보자.

큰 언니와 쌍둥이 자매로 이루어진 자매밴드 '한스밴드'. 1998년 앨범 '선생님 사랑해요'로 데뷔해 음악성을 뽐냈다. 대표곡으로는 '오락실'이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