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프로필]박영준 지경부 2차관 내정자

머니투데이
  • 변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0,682
  • 2010.08.13 15:1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프로필]박영준 지경부 2차관 내정자
박영준 신임 지식경제부 2차관은 '왕차관'으로 불리는 이명박 정부 최고 실세다.

박 차관은 1960년 경상북도 칠곡 출신으로 고려대 법학과를 나왔다. 1994년부터 한나라당 이상득 의원의 보좌관을 맡아 2002년 서울시장 선거 때 비서실 부실장으로 부임 이 대통령과 연을 맺었다. 이후 대선 선대위 네트워크 팀장, 대통령직 인수위 비서실 총괄팀장 등을 거쳐 MB정부의 인사를 사실상 책임졌다.

2005년 서울시 정무담당 국장 당시에는 이명박 시장에 대해 반감을 가진 노조위원장들 앞에서 큰절로 지지를 호소한 일도 널리 알려져 있다.

이명박 정부 출범 이후에는 기획조정비서관을 맡아 과거 청와대의 국정상황실, 민정수석실, 감찰 업무 등을 총괄했다.

MB정부 초기 정두언 한나라당 최고위원과 함께 '개국공신'으로 둘도 없는 파트너십을 유지했지만 새 정부 인사가 박 차관 쪽으로 힘이 실리며 갈등이 불거졌다. 이후 정 의원이 "권력을 사유화했다"며 공개 비판하자 청와대에서 나와 7개월간 야인 생활을 했다.

총리실 국무차장으로 화려하게 복귀했지만 이후 공직윤리지원관실의 민간인 불법사찰, 산업·금융계에 대한 부적절한 인사 개입 등의 구설에 올랐으며 이 대통령의 고향 인맥인 '영포회(영일·포항 출신 고위 공무원 모임)의 핵심 멤버로 지목됐다.

그러나 이번 차관 인사에서도 다시 지경부 2차관으로 자리를 옮김에 따라 "역시 정권 실세"라는 야당의 공세를 면키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