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삼성전자, 삼성광주전자 흡수합병 결정

머니투데이
  • 오동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09.17 15:0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삼성전자 (79,200원 상승700 0.9%)는 17일 이사회를 열어 삼성광주전자 흡수합병을 추진하기로 결의했다.

삼성광주전자는 냉장고·세탁기·에어컨·청소기 등 삼성전자의 생활가전 제품을 생산하고 있는 자회사로, 현재 삼성전자가 94.25%, 제일모직 0.78%, 소액주주 4.97%를 보유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내달 29일 이사회를 통해 '삼성광주전자 흡수합병'을 최종 승인 결의할 예정이다. 합병비율은 1 : 0.0252536로 결정됐다. 합병가액은 삼성전자 75만7000원, 삼성광주전자 1만9117원으로 산정됐다.

삼성전자와 삼성광주전자는 내년 1월1일자로 정식 합병되며, 삼성광주전자 전 임직원의 고용은 승계된다 .

이번 합병은 제조 경쟁력 강화를 통해 주주가치를 제고하기 위한 결정으로 합병을 통한 경영 효율성 증대로 생활가전 사업 일류화에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또한 합병을 통해 별도 법인으로 운영됨에 따라 발생하던 중복기능 축소 등 경영의 비효율성을 제거하게 됐으며, 제조 분야에서의 우수 인력 확보가 용이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