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차례상 문제로 부부싸움…30대 주부 음독자살

머니투데이
  • 뉴시스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09.22 13:4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추석 차례상 문제로 부부싸움을 벌인 30대 가정주부가 음독자살한 사건이 발생했다.

22일 경남 마산동부경찰서에 따르면 21일 낮 12시께 창원시 마산회원구 회원동 A씨(37)의 집에서 A씨의 처 B씨(39)가 쓰러져 있는 것을 A씨가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B씨는 "이날 오전 7시께 아내와 추석 차례상 음식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부부싸움을 하고 동생 집으로 갔으며 오전 11시23분께 "미안하다"는 전화를 받고 집으로 와보니 아내가 쓰러져 있었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경찰은 B씨가 부부싸움 후 극약을 마시고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남편과 유족 등을 상대로 정확한 자살 경위 및 당일 행적에 대해 조사를 벌이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