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청소년 첫 성관계 평균 15.4세… 성교육 시급

  • 메디컬투데이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957
  • 2010.10.27 11:1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한국여성진흥원, '2010년 청소년 성문화 의식조사' 결과 발표

[메디컬투데이 이효정 기자] 국내 청소년들이 평균 15.4세가 되면 첫 성관계를 갖는다는 조사결과가 발표돼 올바른 성교육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한국여성인권진흥원은 청소년 성매매 방지대책 연구의 일환으로 실시한 '2010년 청소년 성문화 의식조사'를 발표했다.

조사결과 조사대상자 전체의 7.3%가 성관계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 중 일반청소년은 일반청소년 전체의 2.8%, 위기청소년은 위기청소년 전체의 39%가 성관계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위기청소년은 가출이나 학업 중단 등의 상황에 처한 청소년이나 사회 활동을 거부하는 은둔형 외톨이까지 포함하는 개념이다.

특히 첫 성관계 연령은 최소 9세에서 최고 19세로 나타났으며 첫 성관계 평균 연령은 약 15.4세로 확인됐다.

응답자 중 첫 성관계 연령을 14~16세 사이로 꼽은 청소년이 44.6%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17~19세가 41.5%, 9~13세 사이가 13.8% 순으로 조사됐다.

한국여성인권진흥원은 이번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향후 청소년 성매매 예방 및 피해자 지원을 위한 조사연구 및 프로그램을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이번 조사는 지난 6월부터 두 달간 전국 6개 권역의 중고등학생 2894명(일반청소년 2538명, 위기청소년 356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메디컬투데이 이효정 기자 (hyo87@mdtoday.co.kr)
이효정 기자 블로그 가기 //hyo87.mdtoday.co.kr/


관련기사
  ▶ 신민아의 슬림·매력 몸매 바르는 PPC 크림으로 도전
  ▶ 피부과 에선 어떤 화장품 쓸까?IM
  ▶ ‘청순글래머’ 신세경의 빛나는 ‘쌩얼’이 부럽다면?
  ▶ 기초생활수급자 미포함 비수급빈곤층 ''600만'' 달해
  ▶ 정부, 저출산·고령화 대비 5년간 75조8천억 투입
  ▶ 성인남성 흡연율 50%↓···20대 60% ''혼전동거'' 찬성
  ▶ 광견병 예방 접종, "5000원에 맞으세요"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www.md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