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현대기아차, 상생을 넘어 협력사 '동반성장' 선언

머니투데이
  • 최인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0.27 11:3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지속성장 가능한 글로벌 중소ㆍ중견기업 육성 위한 3대 추진전략 발표

현대기아차 (48,450원 상승650 1.4%)가 '협력사와의 동반성장'을 선언하고, 협력사들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27일 밝혔다.

현대기아차는 혁신 자립형 중소기업 육성에서 한 걸음 더 나아가 상생협력으로 다져진 경영기반을 바탕으로 협력사들의 지속성장을 지원하고 글로벌 중소·중견기업으로 육성하는 동반성장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사내에 전담조직과 동반성장 협의회를 운영하고, 부품산업진흥재단과 함께 협력사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효과적인 지원방안들을 모색하기로 했다.

현대기아차는 △글로벌 경쟁력 육성 △지속성장 기반 강화 △동반성장 시스템 구축을 동반성장의 3대 추진전략으로 삼고, 9대 중점 추진방안을 설정해 협력사들의 기술품질 경쟁력 강화, 해외 판로 확대, 동반성장 문화 조성 등과 관련된 구체적이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전개할 계획이다.

특히, 그동안 추진해 온 게스트 엔지니어링 제도, 2차 협력사 현장지도 R&D 모터쇼 협력사 초청 등 외에 ‘협력사 R&D 기술지원단’을 신설 운영하고, ‘협력사 품질학교’ 및 ‘협력사 업종별 지원 체제’ 를 새롭게 구축해 협력사들의 기술품질 경쟁력 강화를 적극 지원한다.

새롭게 선보이는 ‘협력사 R&D 기술지원단’은 신차 개발시 협력사 신기술 개발 및 부품품질 확보를 위해 현대기아차가 보유한 기술 개발 노하우를 전수하고 현장지원을 위해 신설되는 조직으로 40여 명의 상근 인원을 포함해 270여 명 규모로 운영된다.

‘협력사 품질학교’는 협력사의 안정적 품질관리 능력 배양을 위해 1, 2차 협력사 품질담당 실무자들을 대상으로 마련된 품질관리 전문가 양성과정으로 교육 내용에 대한 협력사들의 구체적 요청사항 등을 반영해 내년부터 본격 운영한다.

또한, 업종별로 특화된 협력업체 육성을 위해 10월 말부터 11월 초까지 총 20회에 걸쳐 1?2차 협력사 1,445개사가 참가해 분야별 전문지식을 공유하고 최상품질 달성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를 마련, 협력사들의 품질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현대기아차는 ‘협력사 지속성장 기반 강화’를 위해 협력사의 글로벌 판로 확대, 경영 안정 기반 강화, 성장 인프라 구축을 중점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이에 해외 동반진출, 2, 3차 협력사 부품 해외공급 확대, 협력사 독자수출 지원, 원자재 사급지원 등을 지속 추진하고, 협력사 녹색경영을 위한 그린파트너십 활동을 강화하는 한편, 신규 프로그램인 ‘동반성장 아카데미’를 통해 협력사들의 지속성장을 위한 기반 구축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특히, 친환경 신기술, 녹색 설비 등 차세대 친환경 기술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관련 연구개발을 적극 지원해 ‘그린 파트너십’을 더욱 강화함으로써 협력사의 녹색성장 기반 구축과 지속성장을 위한 미래 신성장동력 확보를 지원해 나갈 방침이다.

‘동반성장 아카데미’는 이달 말부터 본격 가동되며, 현대기아차가 협력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직급 및 업무별 차별화된 맞춤형 교육을 제공하는 것으로 협력사 인재개발은 물론 나아가 협력사의 성장 인프라 구축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이외에도 현대차는 상생협의체 내에 업종 및 지역별 전문화된 정보교류회를 적극 지원하고, 협력사간 동반성장에 대한 공감대 형성을 위해 '동반성장 웹사이트 구축', '협력사 사회봉사단 지원' 등을 새롭게 추가한다.

무엇보다도 현대ㆍ기아차는 협력사들을 위한 보다 실질적인 동반성장 활동을 수립하기 위해 협력사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들어볼 수 있는 현장점검 활동을 적극 강화한다.

지난 5~7월 현대기아차는 연구소, 구매, 품질 부문과 1차 협력사가 합동으로 품질기술 지원 합동 TFT를 구성해 국내외 1,282개에 달하는 2차 협력사를 직접 방문하는 현장점검 활동을 펼쳤다.

이어 오는 10월 말부터 12월까지 사장급 이상 전 경영층들이 주 1회 1ㆍ2차 협력사 생산현장을 직접 방문해 다양한 현장 의견을 수렴, 동반성장 정책에 적극 반영할 수 있도록 하는 ‘경영층 협력사 현장방문’을 실시할 계획이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월 1회 이상 정기적 현장방문 활동을 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한국자동차산업이 우수한 품질과 성능, 디자인 경쟁력을 가지고 지속적으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완성차와 부품사간의 완벽한 파트너십이 가장 중요하다"며 "현대기아차는 앞으로 상생협력보다 한걸음 더 나아가 협력사와의 동반성장을 위해 더욱 발전되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