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삼성물산 3Q 영업익 51.3% 증가, 누적 실적도 호조

머니투데이
  • 우경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0.28 15:3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TIR sponsor

삼성물산이 건설부문의 공정 호조와 상사부문의 물동량 증가에 힘입어 호전된 3분기 실적을 기록했다.

삼성물산 (48,100원 ▲2,300 +5.0%)은 3분기 영업이익 1007억2800만원, 당기순이익 1039억2800만원을 기록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51.3%, 24.2% 늘어난 규모다. 같은 기간 매출은 3조3929억9500만원으로 25.0% 증가했다.

올들어 3분기까지 누적 영업이익은 270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5.3% 늘어났고, 당기순이익 역시 4577억원으로 79.7% 증가했다. 매출은 9조686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1.9% 늘었다.

부문별로는 건설부문이 3분기까지 누적 영업이익이 2391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5.1% 늘어났다. 반면 상사부문은 31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7.9% 줄었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건축 등 공정 호조로 인해 건설부문 매출이 늘어났고 상사부문 역시 화학과 철강 가격 상승 및 물동량 증가로 인해 매출이 증대됐다"며 "그러나 상사부문 누적 영업이익은 판관비 증가로 인해 줄어들었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송도 아파트 16억에 산 중국인, 16개월만에 7억 날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