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보고펀드 박병무 변호사 영입, '4人 공동대표' 체제

머니투데이
  • 오상헌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0.31 13: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보고펀드 박병무 변호사 영입, '4人 공동대표' 체제
국내 최대 사모펀드인 보고펀드가 31일 박병무(사진, 50) 김&장 법률사무소 변호사를 공동 대표로 영입했다.

보고펀드는 내달 1일부터 변양호 이재우 신재하 박병무씨 등 4인 공동대표 체제로 운영된다. 박 신임 공동 대표는 앞으로 신 대표와 함께 보고 캐피탈 어드바이저의 공동 대표로 보고펀드 운용 및 투자회사 경영에 참여할 예정이다.

서울대 법대를 나와 사법고시 25회에 합격한 박 신임 대표는 옛 제일은행과 하나로텔레콤 대주주였던 뉴브리지캐피탈(현 TPG 아시아펀드) 한국 대표 및 플래너스 엔터테인먼트와 하나로텔레콤의 최고 경영자(CEO)를 지냈다.

박 대표는 "한국 대표 사모펀드인 보고펀드에 합류하게 돼 기쁘다"며 "법률, 기업 인수합병(M&A), 경영 등 다양한 분야에서 쌓은 경험을 바탕으로 보고펀드와 국내 금융산업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변양호 보고펀드 공동 대표는 "박 대표는 M&A, 투자 및 법률 전문가일 뿐만 아니라 전문 경영인으로서 성공적인 경험을 갖고 있다"며 "박 대표의 합류로 보고펀드는 최고의 파트너십 진용을 갖추고 도약을 위한 발판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먹통' 터지고 '신작 가뭄'…"주 52시간, 우리 업계와 안 맞아"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