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물가 상승, 금리인상 논의 자극-토러스

머니투데이
  • 전병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01 08:59
  • 글자크기조절
물가 상승이 채권시장에 악영향을 줄 전망이다.

공동락 토러스투자증권 연구원은 1일 "10월 소비자물가 전년 동월대비 4.1% 상승해 시장의 예상치 3.4%를 크게 웃돌았다"며 "신선식품(49.4%) 가격이 크게 급등하면서 농축수산물 22.7% 상승했고 그 여파로 상품물가가 7.2% 올라 예상보다 가파른 물가 상승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그는 "정책당국이 그간 지속적으로 인플레이션 부담을 언급해 왔다는 점에서 주요 20개국(G20) 회담 이후 기준금리 인상 논의가 다시금 활발해 질 수 있다"고 판단했다.

하지만 변동성이 큰 항목을 제외한 코어(핵심) 물가의 경우 1.9% 상승하는데 그쳐 적극적인 인플레이션 파이팅을 위한 통화긴축과는 여전히 현격한 차이가 있다고 덧붙였다.

공 연구원은 인플레이션 기대 심리를 점진적으로 제어하는 차원의 통화정책 기조는 꾸준히 지속될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中화장품에 밀렸다"…'설화수'에 열광했던 중국인들의 변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