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메리츠證, 삼화저축銀 인수 추진

머니투데이
  • 박재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01 09: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메리츠종금증권이 삼화저축은행을 인수키로 하고 실사를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1일 금융당국에 따르면 메리츠종금증권은 삼화저축은행에 대한 자산과 부채 실사를 진행 중이다. 이에앞서 메리츠증권은 삼화저축은행 지분을 100% 갖고 있는 경영컨설팅 회사 아이비씨앤파트너스와 경영권 인수 관련 비밀유지 약정서(CA)를 맺은 것으로 알려졌다.

메리츠증권은 실사가 끝나는 대로 경영권 프리미엄을 포함한 가격 협상을 진행, 이르면 이달내 협상을 마무리지을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메리츠금융그룹은 5개 자회사를 거느린 회사로 내년에 지주회사로 전환할 예정인데 인수 여력이 있는 메리츠증권이 저축은행 인수 주체로 나선 것으로 업계는 분석했다.

한편 삼화저축은행은 작년 말 자산이 1조3269억원, 자기자본이 484억원이며 당기순이익은 144억원 적자를 냈다. 부실 여신인 '고정이하' 여신비율은 7.52%다. 점포는 서울 포스코사거리 본점과 신촌지점 등 2곳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집값만 예측하는 건설사 직원…"하락장, 이럴때 옵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