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성추행 논란 삼일교회 전병욱 목사, 공개사과

머니투데이
  • 박민정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3,303
  • 2010.11.02 09: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성추행 논란 삼일교회 전병욱 목사, 공개사과
성추행 논란에 휩싸였던 서울 삼일교회 전병욱 담임목사가 사과문을 올리고 사임 의사를 밝혔다.

1일 전 목사는 삼일교회 홈페이지에 '사랑하는 삼일교회 성도 여러분께'라는 제목의 글로 사과문을 게재했다.

전 목사는 "최근 저로 인한 좋지 않은 이야기로 많이 걱정을 끼쳐드리고 상심케 하여드려 대단히 송구스럽고 죄송하다"며 "저는 작년 가을 무렵 교회와 하나님 앞에 죄를 범한 사실이 있어 이를 회개하는 마음으로 7월 사임서를 제출했다"고 말했다.

이어 피해 여신도와 삼일교회 관계자에게 사과의 뜻을 전하며 "당회에서 사임이 받아들여지지 않았지만 지금으로서는 좀 더 하나님 앞에 회개와 자숙의 시간을 보내야겠기에 교회로 돌아갈 수 없음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전병욱 목사는 지난 2009년 자신의 집무실에서 30대 초반의 여신도를 성추행했다는 혐의를 받아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